[NeW] 한밤의 연예가 섹션...
내 블로그 등록 회원가입
인기검색어
趣拍娱乐h
趣拍娱乐老
趣拍pt老
趣拍娱乐m
[NeW] 한밤의 연예가 섹션 2.0 (수집된 글 772개)
자세히
갤러리
[ 1일8시간전 - [NeW] 한밤의 연예가 ... ]
지난 12월 2일 첫 방송을 시작한 (이하)는 첫 회부터 화려한 연출과 스토리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. 첫회부터 큰 관심을 얻은 는 16회가 방영되는 내내 엄청난 파급력을 일으켰다. 각종 패러디와 팬아트등이 쏟아졌고 유행어도 당연히 ... / TV STORY 공유 김고은 도깨비 유인나 육성재 이동욱

1

같은 여성조차 반할만큼 멋진 여성을 일컫는 ‘걸크러쉬’라는 말이 유행한 것은 우리 사회에 ‘강한 여성’에 대한 환상이 자리잡은 것을 넘어 새로운 여성상으로서 발돋움했다는 것을 보여준다. 청순하고 가녀리고 유약한 것들이 여성들을 대변한... / 가수 STORY 님과함께 서인영 서인영 욕설 논란 크라운제이

1

특이하게도 (이하)의 네러티브를 책임지는 것은 주인공인 이동진(이동건 분)-나연실(조윤희 분) 커플이 아니다. 초반에는 코믹함을 담당한 복선녀(라미란 분)-배삼도(차인표 분) 커플이 드라마의 중심을 잡았고 중반 이후에는 테마곡의 제목... / TV STORY 라미란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이동건 이세영 조윤희 차인표

1

(이하)이 7주간의 ‘정상화’ 기간에 돌입했다. 그토록 염원하던 시즌제까지는 아니지만 어느 정도의 기간이 주어졌다는 것만으로도 일단은 긍정적이다. 김태호Pd는 이에 대해 먼저 기존에 해 오던 회의와 녹화는 변함없이 계속 진행되기 때문... / 코미디/MC STORY 광희 김태호 노홍철 무도 무한도전 유재석

1

(이하)이 5%대의 다소 아쉬운 성적으로 종영했다. 그러나 은 풋풋한 청춘물로서는 흠잡을 데 없는 작품이었다. 은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무기로 한 과 맞붙어 비운의 명작이 되었다. 그러나 냉정하게 평가했을 때 은 높은 시청률을 기록... / 배우 STORY 남주혁 역도요정 김복주 이성경

1

작년 와 함께 방영되었던 는 호평에도 불구하고 낮은 시청률로 마무리 되었다. 30%를 훌쩍 넘었던 히트작과 함께 방영된 작품의 초라한 퇴장이었다. 높은 인기를 끄는 작품들이 나오면 상대적으로 경쟁작들은 맥을 추지 못한다. 시청률은 다... / TV STORY 남주혁 낭만닥터 서현진 역도요정 김복주 오마이금비 오지호

1

는 시청자들의 여론이 악화되고 콘텐츠의 한계를 극복하기 힘들어지는 시점에 폐지를 결정했다. 제작진측은 언제든지 새 시즌으로 돌아올 수 있다고 밝혔으나 시청자들이 새 시즌을 원하지 않는다는 것이 결정적인 문제다. 그나마 가 계속된 여론... / TV STORY k팝스타 고지용 김태균 박진영 슈돌 슈퍼맨이 돌아왔다

1

(이하)에서 주연만큼이나 주목을 받고 있는 것은 저승사자 역을 맡은 이동욱과 김선역을 맡은 유인나다. 전생을 기억하지 못하는 저승사자가 운명처럼 김선에게 끌리고, 처음 해보는 연애에 당황하는 모습등은 독특한 캐릭터를 완성시켰다. 김선... / TV STORY 공유 김고은 김은숙 도깨비 온에어 유인나

1

2016년 연기대상을 수상한 이종석은 시청자가 뽑은 대상이었지만, 작년의 지성, 제 작년 이유리에 비해 다소 아쉬운 반응을 얻었다. 이종석은 드라마 에서 좋은 연기를 보여주었음에도 불구하고 대상으로서의 화제성이 지성이나 이유리에 비해... / TV STORY

1

녹록치 않은 상황 속에서도 이국주, 박나래, 김숙 등 꾸준히 여성 예능 캐릭터들이 발굴되는 것은 반가운 일이다. 남성 중심의 예능에서 여성들이 파고들 틈이 그만큼 좁기 때문이다. 예능에서 여성 캐릭터의 활용은 원활하지 않다. 일단 체... / TV STORY 김숙 라미란 민효린 박시연 언니들의 슬램덩크 윤소이

1

이휘재의 SBS 진행 방식이 논란에 도마위에 올랐다. 나름대로 웃음 포인트를 만들어 보려고 노력한 것 같지만, 상대방을 깎아내리는 듯한 말투와 농담에 시청자들이 불편하다는 반응을 보인 것이다. 작은 논란으로 끝나지 않고 기사화까지 된... / 코미디/MC STORY 신동엽 이휘재 전현무

1

2016년, 다양한 한국 영화들이 쏟아졌다. 그러나 흥행 상위권에 이름을 올린 영화에 출연한 배우들은 따로 있었다. 2016년 흥행작을 여러개 쏟아내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시 굳힌 배우들은 누가 있었을까. 공유 공유는 올해 유일하게 ... / 배우 STORY

1

한때는 연예대상 수상 후보에 이름을 올리지 못하는 것을 상상할 수 없었던 강호동은 현재 그 공중파 삼사 어디에서도 후보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. 유재석과 함께 예능을 양분했던 거대 세력이었던 강호동의 파워와 입지는 예전만큼 강력하지 ... / 코미디/MC STORY 강호동 신서유기 아는형님 연예대상 이경규 한끼줍쇼

1

서현진은 2016년 확실하게 떴다. 그 전에도 등을 통해 주연을 맡아 매력을 보여주었지만 여주인공으로서의 존재감을 설득시키지는 못했다. 연기력과 매력은 인정받았지만 스타성이 문제였다. 주연으로서 파급력을 보여줄 수 있는 한 방이 부족... / 배우 STORY

1

2016년에도 다양한 드라마가 우리 곁을 찾았다. 연말 시상식에서 다시금 회자되는 작품들은 모두 시청자들의 관심의 중심에 섰던 작품이다. ‘최고의 작품’들이 다시금 주목받는 것은 당연하다. 그러나 과연 최고만 있었을까. 스타들의 이름... / TV STORY 그래 그런거야 김수현작가 김영광 김현숙 막돼먹은 영애씨 무림학교

1

.벌써 방영한지 10년이 넘었지만 여전히 (이하)은 최고의 예능 프로그램이다. 한국 갤럽이 발표한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방송 1위에 24개월 연속으로 랭크될 정도로 영향력도 높다 그 순위에서 가끔 1위를 놓쳐도 언제나 상위권에 의 ... / TV STORY 광희 김태호 무한도전 박명수 양세형 유재석

1

2016년의 예능은 다소 침체기였다. 여전히 시청률이 높은 예능이 존재했지만 그들은 모두 예전의 영광을 바탕으로 한 예능이었다. 특별히 2016년을 결정지을 수 있는 새로운 예능은 탄생하지 않았다. 하반기에야 비로소 가 대박을 터뜨렸... / 코미디/MC STORY 권혁수 미운우리새끼 복면가왕 빅진주 삼시세끼 에릭

1

한류스타 전지현과 이민호가 출연하고 스타작가 박지은이 집필한 (이하 )은 방영 전부터 엄청난 기대작이었다. 그 기대를 충족시키듯, 의 첫회는 16.4%(닐슨코리아)의 시청률을 올리며 호쾌하게 출발했다. (이하 ) 이후 다시 한 번 폭... / TV STORY 박지은 이민호 전지현 푸른바다의 전설

1

2016년 연말이 되자 각종 시상식이 열리고 있다. 그 중 연말에 열리는 연예대상 수상 결과 역시 궁금해진다. 보통 쉽게 예상이 가능한 연예대상의 수상자들이 누가 될지 올해만큼은 쉽게 예측하기 어렵다. 그 이유는 방송 3사에서 독보적... / TV STORY 김구라 김병만 연예대상 유재석 이휘재

1

(이하)는 15시즌을 이어올 정도로 대중의 호응을 얻은 작품이었다. 우리나라 방송 구조상 시즌제도 아직 일반적이지 않은 상황에서, 15시즌을 이어온 드라마는 가 유일했다. 그러나 시즌이 너무 길어졌던 탓일까. 가 길을 잃고 방황하고 ... / TV STORY 김산호 김현숙 막돼먹은 영애씨 막영애 이승준 조동혁

1

올해 영화진흥위원회(영진위)가 꼽은 아카데미 시상식 외국어 영화상 후보를 노린 출품작은 김지운 감독의 으로 결정되었다. 영진위측은 홈페이지에 "전반적으로 연출력이 돋보이는 감독들의 영화들이 많이 있었지만, 각각의 개성과 장단점이 뚜렷... / MOVIE STORY 밀정 아가씨 아카데미 시상식 영진위 외국어 영화상

1

유재석과 강호동의 조합을 보는 것은 결국 실패로 돌아갔다. 강호동이 SBS 출연을 고사했기 때문이다. 이 일이 있기 전에는 7년이나 을 함께 해 온 송지효와 김종국의 하차로 구설수에 올랐다. 그들의 하차 통보가 상호간의 합의에 의한 ... / TV STORY 강호동 개리 김종국 런닝맨 송지효 유재석

1

2016년에도 다양한 드라마들이 많이 탄생되며 히트작들이 우리를 찾았다. 다른 때 보다 주목할만한 캐릭터들이 대거 쏟아진 해였다. 2016년에는 어떤 드라마들이 시청자들을 울리고 웃기며 화제가 되었을까. 그리고 그 안에서 누가 주목을... / TV STORY 38사기동대 강철 고두심 고현정 공유 구르미 그린 달빛

1

(이하 )가 좀처럼 기사회생의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. 여전히 10%가 넘는 시청률로 체면치레를 하고 있지만 화제성이 예전보다 현저히 떨어지고 주목도도 낮아졌다. 시청률 역시 상승기류를 전혀 타지 못하고 있다. 일요일 마지막을 책임... / TV STORY 개그콘서트 개콘 김민경 말하는대로 박성광 서태훈

1

 1 2345678910 다음
네티즌 Comment

Daily View counter


Monthly View counter

powered by
메타블로그 사이트로 현재 6,465,472개의 글이 수집되었습니다.
저작물에 대한 권리와 책임은 등록된 블로그/웹사이트의 소유주에게 있습니다.
ADMIN